문인 가방(옐로우)
25,000

통영을 사랑한 문인 박경리, 김춘수, 백석의 시 구절이 

프린트된 가방입니다.   


온라인에서는 정가 27000원의 문인가방을  

회원가인 25000원에 판매중입니다. 


통영을 사랑한 문인 백석의 시 <나와 나타샤와 흰 당나귀>의 구절이 프린트된 가방(옐로우)입니다.

 * 단순 변심에 의한 환불은 불가합니다.

그래픽&폰트 디자이너 안삼열이 직접 만든 서체 안삼열체, 정인자체, 우헤헤체로 시의 맛을 한층 생생하게 살려냈습니다.


두툼한 원단을 워싱 처리해 만든 가방은 부드러우면서도 힘이 있어 무거운 물건을 담아도 안정감 있게 들고 다닐 수 있습니다.


일곱 가지 컬러로 제작, 문장과 컬러를 고르는 즐거움이 있습니다.

구매평
Q&A
INSTAGRAM

Mon PM 02:00 - 18:00

Wed - Sun AM 10:30 - PM 18:30

Tue.Red-Day Off


ⓒ 2012 남해의봄날.

SERVICE

Mon PM 02:00 - 18:00

Wed - Sun AM 10:30 - PM 18:30

Tue.Red-Day Off

070-7795-0531
bookshop@namhaebomnal.com

BANK

KEB HANA BANK 630-008175-125
정은영(남해의봄날)

INSTAGRAM